1992-1993: 태양과 산(山) 시대

강하고 압도적인 존재로서 장수를 상징하는 태양과 산은 한국의 회화에서 전통적인 주제로 다뤄져왔다. 안동국 작가는 이들을 감각적인 색상과 치밀한 붓질을 통해 묘사하면서 동시에 산수화의 구성과 기법까지 응용하였다. 이는 이 시기의 작품들에 보다 시원한 공간감과 웅장한 느낌을 더해준다.

No post was found with your current grid settings. You should verify if you have posts inside the current selected post type(s) and if the meta key filter is not too much restrictive.